'브레인' 조동혁, 신종플루..최정원 "전 괜찮아요"

이경호 기자 / 입력 : 2012.01.17 12:19 / 조회 : 1897
image


배우 조동혁이 신종플루 확진판정을 받았다.

이에 그와 같은 드라마에 출연했던 배우들의 건강에 걱정을 자아내고 있다.

조동혁과 KBS 2TV 월화극 '브레인'에 함께 출연한 최정원은 신종플루 안전지대에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최정원의 소속사 웰메이드 스타엠 한 관계자는 17일 오후 스타뉴스에 "최정원은 신종플루에 걸리지 않았다"며 "건강히 잘 지내고 있다. 걱정하지 않으셔도 된다"고 밝혔다.

최정원은 '브레인'에서 윤지혜 역을 맡아 이강훈 역의 신하균과 호흡을 맞춰왔다. 서준석 역의 조동혁과는 극중 한 병원에 근무하는 선,후배 의사로 호흡을 맞췄다.

한편 조동혁은 신종플루 확진판정으로 당분간 자택에서 휴식을 취할 예정이다. 그는 17일 오후 예정된 '브레인' 종방연 참석, 인터뷰 등의 일정을 모두 취소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