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꽃님이', 최진혁·진세연 사랑속 자체최고시청률

하유진 기자 / 입력 : 2012.01.11 15:03 / 조회 : 4784
image
사진=SBS 제공


SBS 일일드라마 '내딸 꽃님이'(극본 박예경 연출 박영수)가 최진혁과 진세연의 사랑이 무르익으며 자체 최고시청률을 기록했다.

'내딸 꽃님이'는 지난해 11월 14일 이후 매회 시청률이 상승한 끝에 지난 10일 방송분이 15.6%(AGB닐슨 전국)로 자체최고를 기록했다.

이날 방송분에서 극중 상혁(최진혁 분)은 꽃님(진세연 분)과 본격적인 데이트를 시작하면서 자신의 오피스텔로 데리고 가는 내용이 그려졌다. 그는 상의를 노출해 그녀를 놀라게 한 뒤 직접 스파게티를 만들어 보이는 자상스런 모습을 선보이기도 했다.

제작진은 "회를 거듭할수록 젊은 주인공인 상혁과 꽃님이, 그리고 중견 주인공인 재호와 순애의 에피소드가 무르익으면서 시청자들의 많은 사랑을 받으면서 시청률 또한 상승했다"며 "조만간 극적 재미가 더해지면서 시청률 20%를 돌파하게 될 것"이라고 자신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