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녀시대 "윤아 많이 먹어도 붓지도 않는다" 폭로

전형화 기자 / 입력 : 2011.12.08 16:49 / 조회 : 25644
  • 글자크기조절
image


걸그룹 소녀시대가 멤버 중 아무리 먹어도 살이 찌지 않는 멤버가 있다고 폭로했다.

소녀시대는 8일 밤12시 방송되는 Mnet '비틀즈코드'에 출연, 다이어트에 관한 솔직한 생각을 밝혔다. 소녀시대 멤버들은 "좋아하는 건 많이 먹고, 그렇지 않은 음식은 잘 먹지 않는다. 보통 사람들과 비슷하다. 아무리 많이 먹어도 살이 안 찌는 건 아니다"고 말했다.

이어 "하지만 윤아와 수영은 예외다. 많이 먹어도 살이 안 찌는 거 같다. 특히 윤아는 살이 찌기는 커녕 붓지 조차 않는 거 같다"고 밝혀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이어 그럼 멤버 중 밥을 가장 좋아하는 밥순이를 지목해 달라는 요청에 8명 모두 윤아를 지목하며 "수영과 윤아가 한식을 좋아하는데 특히 윤아는 밥을 정말 잘 먹는다. 특히 한상차림을 참 좋아하는 거 같다"고 밝혔다.

또 소녀시대 멤버 중 태연은 막내 서현을 부러워한 적이 있다며 "똑같이 '우리 결혼했어요'에 출연했지만 상대남성은 전혀 다른 사람이었다. 또래 친구들과 함께 예능 프로그램을 할 수 있는 기회를 갖기란 쉽지 않는데 그런 점에서 서현이 부러웠었다"고 말했다. 당시 태연은 개그맨 정형돈과 커플이었고 서현은 씨엔블루의 리더 정용화와 짝이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