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민, '계백' 최종회 앞두고 출연진과 다정 인증샷

박혜경 인턴기자 / 입력 : 2011.11.22 15:11
image
ⓒ출처=효민 트위터


그룹 티아라의 효민이 MBC 월화 사극 '계백' 마지막회를 앞두고 선배 배우들과 다정한 모습을 공개했다.

효민은 22일 오후 자신의 트위터에 "오늘 '계백' 최종회가 방영됩니다"라며 사진을 게재했다.

사진 속 효민은 극중 역할로 분장한 채 이서진 조재현 송지효 등 '계백' 출연진들과 일일이 포즈를 취하며 밝은 모습을 보였다.

이에 네티즌들은 "그동안 잘 봤습니다" "앞으로도 좋은 연기 보여주세요" "벌써 마지막이라니 아쉽네요. 수고하셨어요" 등의 반응을 보였다.

한편 효민은 '계백'에서 선머슴같이 보이지만 어려운 상황 속에서도 명랑함을 잃지 않는 초영 역을 연기했다. 초영은 후에 계백(이서진 분)의 아내가 됐다.

'계백'은 22일 마지막 이야기인 황산벌 전투를 그리며 대단원의 막을 내린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