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원, 사극 '해품달' 합류..김수현·한가인과 호흡

최보란 기자 / 입력 : 2011.11.17 09:08 / 조회 : 11106
  • 글자크기조절
image
배우 주원 ⓒ사진=임성균 기자 tjdrbs23@


배우 주원이 MBC 새 수목드라마 '해를 품은 달'에 캐스팅 됐다.

17일 복수의 방송 관계자들에 따르면 주원이 판타지 사극 로맨스 드라마인 '해를 품은 달'에서 주인공의 형인 양명군 역을 맡을 전망이다. 주원은 이번 작품으로 사극에 첫 도전하게 됐다.

'해를 품은 달'은 조선시대 가상의 세자로 등장하는 이훤과 액받이 무녀인 월과 애절한 사랑을 그린 역사 로맨스로 기대를 모으고 있다. '성균관 스캔들'의 원작자 정은궐 작가의 동명 소설이 원작이다.

주원이 맡게 될 양명군은 조선의 젊은 왕 이훤의 이복형으로 동생과 같은 여인을 사랑하게 되는 인물. 뛰어난 동생의 그늘에 가려지내지만, 심성이 고와 동생을 위하고 우애롭게 지낸다. 자신을 추대하는 세력 때문에 동생에 피해가 갈까봐 도리어 한량 노릇을 하기도 한다.

한편 소속사 측은 스타뉴스에 "제의를 받고 검토 중인 것은 맞지만, 현재 출연중인 드라마와의 스케줄 조정 등의 문제가 남아 있다"며 언급을 아꼈다.

현재 이훤 역에 배우 김수현이 캐스팅 됐으며, 두 형제의 사랑을 한 몸에 받는 신비로운 여인 월 역에 한가인이 낙점된 상태다.

팬엔터테인먼트가 제작하는 '해를 품은 달'에는 김수현과 한가인, 주원 외에도 김유정, 여진구, 진지희, 이민호, 서지희 등 명품 아역들이 대거 캐스팅 돼 더욱 기대가 쏠린다. '해를 품은 달'은 '나도, 꽃!' 후속으로 내년 1월께 방송 예정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