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당신뿐' 서준영 "주인공 하고 싶어 PD에 매달렸다"

문완식 기자 / 입력 : 2011.11.02 16:09 / 조회 : 2652
image
배우 서준영 ⓒ사진=이기범 기자


배우 서준영이 KBS 1TV 새일일극 '당신 뿐이야'로 첫 드라마 주연에 도전하는 각오를 밝혔다.

서준영은 2일 오후 3시 서울 강남 임피리얼 팰리스호텔에서 열린 KBS 1TV 새일일극 '당신 뿐이야'(극본 최민기 연출 진형욱) 제작발표회에서 "주인공 기운찬 역을 너무 하고 싶어 감독님께 매달렸다"고 말했다.

그는 "첫 드라마 주연인데, 너무 하고 싶었다"라며 "감독님을 4번 뵈었는데 뵐 때마다 KBS를 떠나지 않았다. 감독님이 확답을 쉽게 해주시지 않으셔서 너무 애가 탔다"라고 말하며 웃었다.

극중 고졸학력의 88만원 세대지만 절대 긍정의 소유자 기운찬 역을 맡은 그는 "힘들고 어려운 상황에서도 긍정적이고 낙천적인 에너지의 원천이 되는 인물"이라며 "언제나 주위 사람과 가족들을 즐겁게 할 수 있고 힘이 되게 할 수 있는 캐릭터다. 너무나 에너지 넘치는 캐릭터를 맡아 기대된다"고 전했다.

한편 '당신뿐이야'는 기운찬(서준영 분)과 남부러울 것 없는 부잣집 외동딸 나무궁화(한혜린 분)의 알콩달콩 사랑이야기를 통해 가족 간의 갈등과 화해의 과정을 진솔하게 보여줄 예정이다.

'우리집 여자들' 후속으로 오는 7일 첫 방송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