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키스 출신 알렉산더, 日·英신곡 준비중..亞활동

박영웅 기자 / 입력 : 2011.10.24 13:41 / 조회 : 2771
image
유키스 출신 알렉산더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그룹 유키스의 전 멤버 알렉산더가 아시아를 무대로 활동에 나선다.

최근 소속사 엠플러스 엔터테인먼트와 계약을 맺은 알렉산더는 오는 12월 일본 쇼케이스를 시작으로 인도네시아 등에서 홀로서기를 알리는 프로모션을 갖는다.

알렉산더 측 관계자는 24일 오후 스타뉴스에 "알렉산더가 유키스 탈퇴 후 솔로 활동을 준비해 왔다"며 "아시아를 무대로 새로운 활동에 나설 예정이다"라고 전했다.

아시아 활동을 앞두고 있는 알렉산더는 7개 국어를 구사하는 만큼 영어와 일본어로 된 신곡을 준비 중이다. 해외 활동을 통해 솔로 신고식을 치른 뒤 입지를 구축하겠다는 각오다.

알렉산더는 12월9일 도쿄의 아카사카 브리츠(BLITZ)에서 '알렉산더 쇼케이스 라이브 2011'을 마련해 첫 솔로 활동에 나선다. 지난해 12월 유키스 공연 이후 1년만의 무대다.

알렉산더는 지난 22일 이벤트 사이트를 통해 이 같은 소식을 전했다. 그는 "드디어 솔로 활동을 시작했다"고 알리면서 "12월 쇼케이스에서 만나자"고 팬들에 메시지를 전했다.

한편 노래와 댄스, 그리고 다양한 언어를 구사하는 알렉산더는 지난 2월 유키스를 탈퇴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