리쌍, 가요계도 잡았다..예능 이어 음원차트 점령

박영웅 기자 / 입력 : 2011.08.16 14:12 / 조회 : 4091
  • 글자크기조절
image
힙합그룹 리쌍의 개리(왼쪽)와 길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리쌍 효과'가 음원 차트에 서서히 드러나고 있다.

오는 22일 정규 7집 '아수라 발발타' 발매에 앞서 수록곡 'TV를 껐네'를 선공개한 리쌍은 16일 각종 음원 사이트에서 빠른 속도로 상위권을 점령하고 있다. 이날 오전 공개된 'TV를 껐네'는 단시간 만에 멜론 차트 3위에 오르는 등 저력을 과시하고 있다.

'TV를 껐네'는 개리와 길의 감성이 돋보이는 힙합 곡. 신동엽 소유진 장기하 정재형 김제동 유세윤 하하 정형돈 조여정 등 리쌍의 '미친 인맥'이 대거 출연한 티저 영상 또한 온라인에서 화제몰이하며 신곡의 인기도 수직상승하고 있다.

특히 MBC '무한도전' SBS '런닝맨' 등 길과 개리가 여러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쌓은 인기가 시너지 효과로 통한 결과다.

리쌍의 이번 가수 활동은 2009년 10월 이후 약 1년10개월 만이다. '헤어지지 못하는 여자. 떠나가지 못하는 남자'로 높은 인기를 누린 리쌍은 당분간 가수 활동에 주력할 계획이다. 3곡이 타이틀곡으로 쓰이며, 뮤직비디오도 리쌍이 직접 제작했다.

리쌍 소속사 측은 스타뉴스에 "멤버들도 오랜만의 가수 활동을 앞두고 설레어 있다"며 "11월 첫 단독 콘서트도 여는 등 올 하반기 가수 활동에 집중할 것"이라고 전했다.

image
리쌍 새 음반 재킷 사진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