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탈, '키앤크' 경연後 실신.."어지러서워.."

김수진 기자 / 입력 : 2011.07.31 19:35 / 조회 : 32331
image


걸그룹 fx멤버 크리스탈이 출연중인 SBS 예능프로그램 '일요일이 좋다'의 '키스앤크라이' 경연 이후 어지러움증을 호소하며 빙판 위에서 쓰러졌다.

31일 방송된 '키스앤크라이'에서 파트너 동훈과 케리비안의 해적 컨셉트로 무대를 선보인 크리스탈은 경연을 마친 이후 자리에 주저앉아 일어서지 못했다.

크리스탈은 결국 키스앤크라이 존에 서지 못했고, 파트너 동훈만 자리를 지켰다.

동훈은 "내가 초반 점프에서 실수를 해서 파트너가 기운이 빠진 것 같아 너무 미안하다"고 말했다.

크리스탈은 이날 녹화 이후 제작진과의 인터뷰에서 "내가 당일 컨디션이 좋지 않아서 밥을 먹지 않았다. 연기를 마친 뒤 어지러워서 그 자리에서 일어나지 못했다"고 설명했다.

크리스탈은 더불어 "밥 잘 먹고 더 열심히 해서 좋은 모습을 보여드리겠다"고 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