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지우, 브라운관 컴백..MBC '지고는 못살아' 캐스팅

최보란 기자 / 입력 : 2011.07.13 10:35 / 조회 : 1417
image
최지우 ⓒ사진=이명근 기자


'한류스타' 최지우가 안방극장으로 돌아온다.

13일 MBC에 따르면 최지우가 '넌 내게 반했어' 후속으로 오는 8월 말 방영을 앞두고 있는 MBC 새 수목 미니시리즈 '지고는 못살아'(가제) (극본 이숙진·연출 이재동)에 캐스팅 됐다.

'지고는 못살아' 변호사 부부의 이혼 과정에서 발생하는 에피소드를 따뜻하고 가벼운 터치로 엮어가는 드라마로 최지우는 당차면서도 밝고 사랑스런 여자 변호사 은재 역을 맡았다.

특히 청순가련한 역을 주로 맡아왔던 최지우가 생활력 강하고 능력 있는 변호사 캐릭터를 어떻게 소화할지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최지우는 대본을 읽은 후 "캐릭터가 너무도 매력적이고 사랑스럽다" 작품 결정에 매우 흡족해 했다는 관계자의 전언이다.

그녀와 부부 변호사로 호흡을 맞출 남자 주인공 또한 한류스타로 높은 인기를 얻고 있는 배우들이 물망에 올라 있으며, 현재 캐스팅 최종 마무리 단계에 와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편 최지우는 최근 KBS2 '해피선데이-1박2일'의 '여배우 특집'을 통해 밝고 순수한 면모를 선보여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