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지원 "냉면 먹고도 취했다"

김겨울 기자 / 입력 : 2011.05.18 00:24 / 조회 : 11475
image


배우 도지원이 술이 워낙 약하다고 고백했다.

도지원은 17일 방송된 KBS2TV '승승장구'에 출연했다. 도지원은 이 자리에서 음주 문화를 즐기지 않는다고 밝혔다.

이에 '술을 아예 못하느냐'라는 질문에 "한 번은 즉석 냉면을 먹었는데, 면에 방부제 대신 들어있는 주정에 취하더라"고 답했다.

그는 "어머니가 내 얼굴을 보고 놀라서 거울을 봤더니 술을 많이 마신 것처럼 얼굴이 빨개 있더라"며 "결국 머리가 너무 아파 눕게 됐다"며 웃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도지원을 응원하기 위해 KBS1TV '웃어라 동해야'에 출연했던 박정아, 지창욱이 깜짝 출연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