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지원 "발레리나 강수진과 학교 같이 다녔다"

김겨울 기자 / 입력 : 2011.05.18 00:30 / 조회 : 5933
image


배우 도지원이 발레리나 강수진과 함께 발레를 배운 사이라고 밝혔다.

도지원은 17일 방송된 KBS2TV '승승장구'에 출연했다. 도지원은 이 자리에서 "강수진과 같이 학교를 다녔다"고 밝혔다.

이어 "강수진의 발을 봤다"며 "소고기 이야기를 하는 것을 봤는데, 그 때 소고기가 살점이랑 비슷해서 토슈즈에 얇은 소고기를 대면 안아프다고 했었다"고 말했다.

강수진은 MBC '황금어장-무릎팍도사'에 출연해 고된 연습으로 발이 많이 상했다며, 공개한 바 있다.

도지원은 또 '발레리나의 꿈을 포기한 것에 대해 후회하느냐'는 말에 "적절하게 그만두고 나왔단 생각이 들더라"며 "발레를 했다면 이쪽 길에 대한 미련이 있었을 것이다"고 답했다.

이어 "지젤 공연만 못했을 뿐 후회는 없다"고 마음을 전했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 도지원을 응원하기 위해 KBS1TV '웃어라 동해야'에 출연했던 박정아, 지창욱이 깜짝 출연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