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결' 아담 vs 쿤톨, MBC연예대상 신인상 '격돌'

배선영 기자 / 입력 : 2010.12.27 17:03 / 조회 : 12341
image
'우결' 쿤톨커플, 아담커플
MBC '우리 결혼했어요'(이하 '우결')의 아담 커플(조권·가인)과 쿤토리아 커플(닉쿤·빅토리아)이 2010 MBC 방송 연예대상 신인상 버라이어티 부문 후보에 이름을 올렸다.

27일 MBC가 발표한 방송 연예대상 후보 명단에 따르면, '우결' 출연진 중 정용화를 제외한 조권, 가인, 닉쿤, 빅토리아, 서현이 모두 신인상 버라이어티 부문 후보에 올랐다.

조권과 가인은 지난 해 10월부터 '우결'에 출연, 결혼 1주년 여행까지 다녀오는 등 최장수 가상 커플에 등극했다. 아담커플이라는 애칭으로 불리는 이들은 두터운 마니아 팬들을 자랑하기도 한다. '우결'에서 보여준 예능감으로 현재는 MBC 일일시트콤 '몽땅 내사랑'에서 쌍둥이 남매로 출연 중이다.

'우결' 출연 커플 중 가장 신혼인 닉쿤과 빅토리아는 쿤토리아라는 애칭으로 사랑받고 있다. 첫 외국인 커플로 주목을 받은 이들은 서툰 한국어와 함께 아기자기한 모습을 보여주고 있다.

정용화와 가상 부부 호흡을 맞추고 있는 소녀시대 서현의 경우, '우결'을 통해 엉뚱한 매력이 재평가 받고 있다.

이처럼 각기 다른 매력으로 승부하는 '우결' 출연진들의 신인상을 향한 선의의 경쟁이 눈길을 모은다.

한편 이외에도 '일요일 일요일밤에-뜨거운 형제들'의 슈프림팀 사이먼디(쌈디)와 MBC 공채 개그맨 유상엽을 비롯, '섹션 TV 연예통신'의 구은영 아나운서 등이 올해 MBC 방송연예대상 버라이어티 부문 신인상을 놓고 경쟁을 벌인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