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헌·소지섭·2NE1 등 스타일아이콘어워즈 수상

김겨울 기자 / 입력 : 2010.11.17 23:22 / 조회 : 5498
image
이병헌 소지섭 이민정 2NE1(맨 위부터 시계방향)ⓒ홍봉진 류승희기자


이병헌이 제 3회 스타일아이콘어워즈의 최고상인 아이콘 오브 더 이어에 선정됐다.

17일 오후 9시부터 서울 상암동 CJ M&N 센터에서는 제 3회 스타일아이콘어워즈가 열렸다. 신동엽과 서인영, 송중기가 공동 진행을 맡은 이번 시상식에서는 '슈퍼스타K2'의 TOP11을 비롯해 2NE1, 씨엔블루, 2PM, 슈프림팀 등 다양한 무대가 펼쳐졌다.

특히 KBS2TV '남자의 자격'에서 카리스마 넘치는 리더십을 보여준 박칼린이 최재림과 함께 무대를 꾸몄다. 이들은 영화 물랑루즈의 'COME WHAT MAY'를 통해 환상적인 하모니를 이뤄냈다. 또 디자이너 지춘희의 패션쇼는 화려한 의상과 모델들의 퍼포먼스로 시선을 사로잡았다.

하지만 상 받는 스타만 참석, 수상자가 발표도 나기 전에 짐작이 가능해 시상식의 긴장감을 떨어뜨리는 아쉬움이 남았다. 또 시상자들이 대부분 CJ미디어 프로그램의 진행자들로 구성돼 CJ 홍보 시상식이라는 씁쓸함을 남겼다.

다만, 스타들이 타 시상식과 다르게 과감하고 개성 있는 스타일로 등장해 국내 유일의 패션·스타일 시상식이라는 명성을 확인케 해줬다.

총 20개 부문에 이뤄진 시상식은 최고상격인 스타일 아이콘 오브 더 이어는 이병헌이 수상했다. 이병헌은 "내년에는 더욱 이 상을 받을 자격이 되는 '간지남'이 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이 외에 신인상 격인 뉴스타일 아이콘 영화배우 부문은 영화 '포화속으로'의 최승현, 탤런트 부문은 KBS2TV '성균관 스캔들'의 송중기, 가수 부문은 그룹 씨엔블루가 수상했다.

인기상은 MBC '장난스런 키스'의 주인공 김현중, 1부의 마지막을 장식한 패셔니스타 부문상은 SBS '나쁜 남자'의 오연수, 문화·예술 아이콘 상은 박칼린이 받았다.

이어 스타일 아이콘 남자 탤런트 부문은 KBS2TV '신데렐라 언니'의 천정명, 여자 탤런트 부문은 SBS '내 여자친구는 구미호'의 신민아, 영화배우 부문에서는 이민정과 주진모, 가수 부문에서는 2NE1과 2PM이 수상의 영예를 거머쥐었다. 스타일리더상은 공효진, 스타일 아이콘 TV 스타 부문에서는 김정은, 스카이 뷰티풀 쉐어링상은 타이거 JK와 윤미래 부부가 받았다.

이날 특별상은 국내 최초의 남성 디자이너인 고 앙드레김이 수상했다. 소지섭은 올해 최초로 만들어진 인터내셔널상을 수상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