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카무라 토오루 "장동건, PIFF서 다시 만나 기뻐"

부산=임창수 기자 / 입력 : 2010.10.09 16:32 / 조회 : 10188
image
ⓒ양동욱 인턴기자


일본배우 나카무라 토오루가 장동건을 다시 만나 기쁘다고 전했다.

9일 오후 4시 부산 해운대 PIFF 빌리지 야외무대에서 영화 '도시의 이방인'의 야외무대인사 행사가 열렸다.

나카무라 토오루는 이날 무대인사에 참석해 "'2009 로스트메모리즈'에서 장동건과 호흡을 맞췄다. 지금 장동건도 일정을 진행 중인데, 부산에 와서 장동건을 만났는가"라는 사회자의 질문에 "조금 전에 만나고 왔다. '자네가 대통령이 될 줄은 몰랐어'라고 말해줬다"고 답했다.

이어 그는 "한국배우들과 관계를 잘 유지하고 있는가"라는 질문에 "평상시에 아주 친하게 지낸다고는 할 수 없겠지만 촬영을 하는 동안에는 촬영을 마치고 술도 같이 한 잔 하고 친한 관계를 유지하는 편이다"라고 답했다.

나카무라 토오루는 "'2009 로스트메모리즈를 찍을 당시 장동건과 '같이 연기하는 것도 좋지만 서로의 나라에서 영화를 잘 만들어서 영화제에서 만났으면 좋겠다'는 얘기를 했었다"며 "이번에 각자의 영화로 초대돼 만나게 되서 기쁘다"고 전했다.

한편 나카무라 토오루는 영화 '2009 로스트메모리즈'에 장동건과 함께 출연해 국내에 이름을 알렸다. 하드보일드 미스터리극 '도시의 이방인'으로 제15회 부산국제영화제 아시아 영화의 창 부문에 초청됐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