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PM·카라·슈주..'위대한 탄생' 글로벌 오디션 진행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0.10.04 10:19 / 조회 : 6438
image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인기 절정의 아이돌 그룹 2PM과 카라, 슈퍼주니어가 MBC에서 새롭게 시도하는 글로벌 오디션 프로그램 '위대한 탄생'에 참여한다.

4일 '위대한 탄생' 측은 한국은 물론 미국, 중국, 일본, 동남아시아를 아우르는 전 세계적 오디션을 치른다며 이같이 밝혔다.

제작진은 "글로벌 오디션의 경우, 현재 각국에서 한류스타로 인기를 끌고 있는 스타들이 현지 오디션 진행을 본다"며 "2PM이 태국, 카라가 일본, 슈퍼주니어가 중국에서 각각 진행을 맡는다"고 밝혔다.

이밖에도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정상급 가수들이 직접 찾아가 오디션 심사에 참여할 예정이며, 실력파 가수들이 멘토로 나서 오디션 참가자들을 직접 지도하게 된다.

'위대한 탄생' 측은 "대한민국 최대 규모의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발돋움할 본 프로그램은 국내는 물론 미국, 중국, 일본, 동남아를 아우르는 전 세계적 오디션을 통해 초특급 신인가수 발굴의 발판을 삼을 예정"이라고 전했다.

이어 "각국의 랜드 마크에서 한국 가수를 좋아하고 한국 노래를 사랑하는 현지인을 대상으로 대대적으로 펼쳐질 이번 글로벌 오디션은 현재 거센 한류 열풍에 힘입어 열광적인 참가지원이 이어지고 있는 상황"이라며 "때문에 끼와 재능을 겸비한 새로운 글로벌 스타 탄생에 귀추가 주목된다"고 밝혔다.

'스타 오디션' 측은 ARS와 UCC 지원을 통한 국내외 1차 예선 합격자들을 대상으로 2차-제작진 심사를 거쳐 3차 현장 공개 오디션을 치른다. 이 때, 공개 오디션은 합격 여부가 현장에서 1000여명의 관객 앞에 공개돼 더욱 더 공정하고 엄격해진 심사 방식을 채택할 방침이다.

'위대한 탄생'은 총 20주 시즌제로 방송되며, 매주 금요일방 방송된다. 11월 5일 70분 생방송에 이어 12월 3일 2회가 방송될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