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심사 논란' 옥주현, 네티즌 인신공격 '난무'

김수진 기자 / 입력 : 2010.08.21 18:23 / 조회 : 21654
image


가수 겸 뮤지컬 배우로 활약 중인 옥주현이 엠넷 대국민 오디션 '슈퍼스타K2'의 심사위원 자질 논란에 휩싸이며 네티즌의 맹비난을 받고 있다.

옥주현은 20일 방송된 '슈퍼스타K2'에 춘천지역 예선 심사위원 자격으로 이승철 현미와 함께 출연했다. 옥주현은 오디션 참가자들에 대한 가혹한 혹평은 물론, 시종일관 지루하다는 표정으로 분위기를 어둡게 만들었다.

특히 선배 현미가 분위기를 띄우기위해 춤까지 추는 등 노력하는 데도 불구하고, 겸손하지 않은 태도로 시청자들의 불만을 샀다.

이 같은 옥주현의 태도에 불만을 품은 대다수 네티즌은 옥주현의 미니홈피에 인신공격성 비난을 퍼붓고 있다.

일부 네티즌은 옥주현의 과거 외모까지 비하하는 발언을 내뱉는가하면 욕설까지 남발, 도를 넘은 비판적인 태도를 취했다.

하지만 이와 달리 옥주현의 냉정한 심사평을 옹호하는 일부 의견도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