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현주 "저 이휘재씨 예비신부 아니에요"

김수진 기자 / 입력 : 2010.08.19 08:55 / 조회 : 9765
image


"이휘재씨와 결혼하시는 플로리스트분은 제가 아니랍니다. 두분 결혼 축하드려요"

배우 겸 플로리스트 공현주가 이휘재의 예비 신부로 오해를 받는 해프닝이 벌어졌다.

공현주는 지난 18일 이휘재의 결혼소식이 알려진 후 자신의 미니홈피에 결혼을 축하한다는 축하말을 전하는 네티즌의 오해를 바로 잡는 댓글을 작성하는 등 적극 해명에 나섰다.

공현주의 플라워테라피 브랜드 '플로라피(FLORAPY)' 측은 "지난 18일 결혼 발표를 한 이휘재씨의 예비 신부가 플로리스트라고 알려지면서 최근 플로리스트로 변신한 공현주를 예비 신부로 오인한 일부 팬들의 축하 전화가 사무실로 쇄도하고 있다"고 말했다.

이어 "이휘재씨의 예비 신부는 8살 연하로 알려져 있는데 공현주는 12살 연하이다. 더 이상의 오해가 없었으면 한다"고 밝혔다.

공현주는 출연작 KBS 1TV 일일극 '너는 내운명' 종영후 플로리스트가 되기 위해 영국 유학을 선택, 영국의 유명 플라워스쿨 맥퀸즈(McQueens)에서 플로리스트 정규 과정을 이수했다.

또 일본에서 세계적인 플로리스트 사사키 나오키에게 플라워 아트를 사사받았다.

한편 이휘재는 오는 12월 5일 8살 연하의 플로리스트와 결혼식을 올린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