효민·지연·은정..걸그룹 '따로 또같이'의 완성형

김지연 기자 / 입력 : 2010.06.18 12:10 / 조회 : 7055
image
걸그룹 티아라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임성균 기자 tjdrbs23@
그룹들의 개별 활동이 봇물을 이루는 요즘, 걸그룹 티아라의 '따로 또 같이' 전략이 빛을 발하고 있다.

18일 티아라 소속사 코어콘텐츠미디어는 머니투데이 스타뉴스에 "멤버 효민이 SBS 새 수목드라마 '내 여자친구는 구미호'에 캐스팅됐다"고 밝혔다.

이로써 효민은 데뷔 후 첫 정극 연기에 도전하게 됐다.

효민에 앞서 팀의 리더인 은정이 현재 방송 중인 SBS 월화드라마 '커피하우스'에서 여주인공으로 활약하고 있고, 지난 2월 종영한 KBS 2TV '공부의 신'에 출연해 사랑받은 지연이 올 여름 개봉을 앞둔 공포영화 '고사2'를 통해 스크린 스타에 도전하면서 멤버들의 개별 활동이 두드러지고 있다.

특히 연기자 변신과 함께 효민과 지연은 씨야의 이보람과 함께 '커피하우스' OST '우유보다 커피'를 불러 음악방송 활동을 병행 중이다. '커피하우스' 여주인공이 은정임을 감안하면 다른 멤버의 활동이 또 다른 멤버에게 긍정적인 파급 효과를 가져 오는 것이다.

무엇보다 티아라는 '보핍보핍'에 이어 '너 때문에 미쳐'로 올해 가요 차트를 석권하는 등 가수로서도 왕성한 활동을 이어가고 있다는 점에서 활약상이 더욱 눈에 띈다.

최근 본지와 만난 티아라 소속사 측 관계자는 "최근에는 그룹이라고 단체 활동만 하는 게 아니라 멤버들의 개별활동을 통해 큰 시너지 효과를 낼 수 있다"며 "이런 활동들이 궁극적으로는 티아라라는 그룹 자체의 이름을 높이는데 큰 몫을 한다"고 밝혔다.

이어 "때문에 연기, 노래 등 다양한 분야로의 개별 활동은 향후 더 가속화될 것"이라고 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