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연아 '황금어장', 방송 4년만에 20% 첫돌파..자체최고

길혜성 기자 / 입력 : 2010.05.27 06:59 / 조회 : 5885
image
<화면캡처=MBC '황금어장-무릎팍도사'>


MBC '황금어장'이 피겨퀸 김연아의 '무릎팍도사' 코너 출연과 함께 방송 4년 만에 최고 시청률을 기록했다.

27일 시청률 조사 회사인 AGB닐슨미디어리서치에 따르면 지난 26일 밤 방송된 '황금어장'은 21.7%(이하 전국 집계 기준)의 시청률을 보였다.

이는 '황금어장'이 지난 2006년 7월 방송을 시작한 이후 나타낸 가장 높은 시청률이자, 처음으로 20%를 넘어선 것이다. 이전까지 '황금어장'의 자체 최고 시청률은 지난 2월 10일 MBC 다큐멘터리 '아마존의 눈물' 팀이 '무릎팍도사'에 출연했을 때의 19.4%였다.

'황금어장'의 자체 최고 시청률 경신에는, 좀처럼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하지 않는 김연아가 '무릎팍도사' 코너에 게스트로 나선 점이 결정적인 영향을 미쳤다는 평가다. 김연아는 이날 '무릎팍도사'에서 세계 최고의 피겨 선수로 성장하기까지의 고난과 밴쿠버 동계 올림픽에서 금메달 딴 뒤의 감동적 이야기들을 솔직하게 전하며 눈물도 보였다.

'황금어장'은 오는 6월 3일 '무릎팍도사-김연아 2편'을 방송할 예정이어서, 다시 한 번 자체 최고 시청률을 세울 지에 벌써부터 관심이 쏠리고 있다.

한편 이날 '황금어장'의 또 다른 코너인 '라디오스타'에는 비가 5분여간 출연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