윤종신-전미라 둘째딸 '라임' 전격공개

한은지 인턴기자 / 입력 : 2010.05.04 09:38 / 조회 : 27501
'예능 늦둥이' 윤종신이 딸 '라임이'의 깜찍한 모습을 공개했다.

image
ⓒ 전미라 미니홈피


윤종신의 아내이자 테니스 스타 전미라는 지난달 15일 미니홈피에 윤종신과 딸 라임이가 함께 찍은 사진을 공개했다.

'아빠와 라임이'란 제목으로 올라온 세 장의 사진에는 활짝 웃는 라임이를 꼭 끌어안은 윤종신의 모습이 담겨 있어 보는 이로 하여금 미소를 짓게 만든다.

사진을 접한 네티즌들은 "라익이처럼 잘 웃어 예쁘다" "천사 같아요" "종신옹도 닮고 미라님도 닮았네요"란 댓글을 달며 반겼다.

윤종신의 둘째 라임이는 지난해 9월 14일 태어나 2살이 됐으며, 첫째 라익이처럼 환하게 웃는 모습이 윤종신 전미라 부부를 꼭 닮았다.

한편 MBC '라디오스타' 등 각종 예능프로그램에서 활약 중인 윤종신은 최근 군대 시절 '훈련의 노래'란 군가를 작곡했다고 고백해 화제가 되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