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인상' 이민기 "어우~ 미치겠네"(백상 말말말)

김지연 기자 / 입력 : 2010.03.26 20:30 / 조회 : 6526
image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스크린과 안방극장을 빛낸 배우들의 대축제가 열렸다. 26일 오후 8시 중구 국립극장 해오름극장에서 2010 백상예술대상이 열렸다. 이날 시상식에 출연한 연예인들의 재치 있고 감동적인 말들을 모아봤다.

▶"어우~ 미치겠네…. 죄송합니다, 감사합니다."=영화부문 남자 신인상을 수상한 이민기가 소감을 말하던 중 말문이 막히자.

▶"연말 시상식 때 사고 안치고 잘 진행하겠습니다."=MC로 나선 이휘재가 지난해 연말 시상식 진행 당시 구설수에 오른 것을 떠올리며 이번엔 잘하겠다고.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