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병헌, 日 '아이리스' 프로모션 시작..TBS 출연

김수진 기자 / 입력 : 2010.03.16 17:40 / 조회 : 12258
image


배우 이병헌이 지난 14일 일본을 방문해 일본 TBS를 통해 방영될 드라마 ‘아이리스’의 일본 프로모션을 시작했다.

4월 22일 TBS를 통해 지상파 첫 전파를 타는 ‘아이리스’는 이미 한류스타 이병헌의 출연소식만으로도 일본에서 큰 기대를 얻고 있는 상태.

‘아이리스’는 TBS사의 올 상반기 가장 큰 프로젝트로 ‘아이리스’전담의 대규모의 직원이 투입되어있을 정도로 전사적으로 굉장히 중요시하고 있는 프로젝트다.

16일 이병헌 소속사에 따르면 방송 전 이미 주연배우인 이병헌과 김태희에 대한 관심이 고조되고 있는 가운데 이병헌은 일본 최고의 사회자인 시마다 신스케의 프로그램 출연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일본 프로모션을 시작했다.

시마다 신스케는 일본에서 현재 지상파 주 7개의 프로그램의 진행을 맡고 있을만큼 진행자로서의 위치와 대중적인 인기를 겸비한 일본 최고의 방송인. 일본 오리콘 스타일에서 진행하는 '좋아하는 사회자' 1위를 놓치지 않는 명실공히 일본 최고의 사회자이다.

관계자에 따르면 이번 프로모션은 TBS사 및 시마다 신스케 본인의 강력한 의지로 추진됐다.

image


영화 ‘악마를 보았다’의 촬영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는 이병헌에게 시마다 신스케 및 TBS측의 러브콜이 있었지만 스케줄상의 문제로 4번의 출연요청이 무산되었다.

이에 ‘아이리스’프로젝트를 위해 TBS의 방송 센터장이 직접 한국까지 찾아와 출연에 대한 간곡한 부탁, 이병헌측에서 어렵게 영화일정을 조정해 성사됐다는 후문이다.

지난 14일 1박 2일의 일정으로 일본을 방문한 이병헌은 여주인공 김태희와 함께 日 TBS사의 유명 프로그램 '시마다 신스케 사장의 프로듀스 대작전'이라는 프로그램에 녹화를 마쳤다.

이날 녹화분은 4월13일, 4월 20일 2회에 걸쳐 특집 방송될 예정이다.

한편, 아이리스는 TBS를 통해 4월 22일 첫방송되며 이날은 특집으로 편성, 오후 9시부터 11시까지 1, 2회가 연이어 방송된다. '아이리스’는 매주 월요일 주 1회 방송예정이다.

image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