은지원·MC몽, '강심장'서 입모아 "강호동에 섭섭"

문완식 기자 / 입력 : 2009.11.16 14:05 / 조회 : 24950
image
은지원(왼쪽)과 MC몽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은지원과 MC몽이 SBS 예능프로그램 '강심장'에 동반 출연, 강호동에 대한 서운한 마음을 드러냈다.

16일 SBS에 따르면 은지원과 MC몽은 최근 '강심장' 촬영에 참석해 MC 강호동과 이승기에 대한 폭로로 녹화장을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KBS 2TV '해피선데이-'1박2일''에 은지원 MC몽과 함께 출연 중인 '강심장'의 MC 강호동과 이승기는 서로를 너무나 잘 알고 있기에 녹화 초반 "오늘 여기서 만나니 왠지 어색한 분들이 계시다"며 우려(?)의 마음을 전했다.

하지만 은지원과 MC몽은 이에 아랑곳하지 않았다.

은지원은 "사실 강호동씨에게 섭섭한 게 많다"며 평소 방송을 함께하며 쌓아두었던 강호동에 대한 섭섭한 점을 쏟아내 강호동을 긴장하게 했다.

이어 "강호동이 이승기와 MC를 함께 하는 진짜 이유는 따로 있다"고 폭로하자, 함께 출연한 MC몽이 "이승기가 강호동씨와 노예계약을 맺었다"고 맞장구 쳤다.

MC몽은 또 "이승기가 그 노예계약 때문에 촬영차 갔던 부산에서 고기집 앞에서 노래를 불러야 했다"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은지원과 MC몽은 강호동에 이어 이승기에게도 무차별 공격, 이승기의 카메라 욕심 등 적나라한 증언으로 눈길을 끌었다. 은지원과 MC몽 녹화분은 오는 17일 밤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