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븐, 지드래곤 공연 게스트로 2년만에 컴백

이수현 기자 / 입력 : 2009.11.06 16:05
image
세븐(왼쪽)과 지드래곤 ⓒ사진=YG엔터테인먼트


가수 세븐이 빅뱅 지드래곤의 단독 공연을 통해 2년 만에 국내 무대에 선다.

6일 세븐과 지드래곤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 측은 "세븐이 오는 12월 5일과 6일 서울 올림픽공원 체조경기장에서 열리는 지드래곤 단독 공연을 축하해주기 위해 게스트로 출연한다"고 밝혔다.

YG엔터테인먼트 측은 "세븐이 국내 무대에 오르는 것은 2년 만으로 그 동안 세븐의 무대를 보고 싶어하던 이들에게 희소식이 될 것으로 예상된다"며 "빅뱅의 존재를 처음 알린 것이 2006년 세븐의 단독 콘서트였던만큼 세븐에게도 두 사람에게 특별한 의미가 있을 것"이라고 전했다.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지드래곤은 이번 콘서트가 자신의 첫 단독 콘서트이니만큼 게스트 섭외에도 신중을 기하고 있는데 연습생 시절부터 가장 친했던 세븐이 출연해주길 원했었지만 그 동안 차마 말을 꺼내지 못했다.

하지만 세븐은 주변 스태프에게 이 같은 지드래곤의 고민을 전해들은 뒤 국제전화를 통해 게스트 출연을 흔쾌히 결정했다.

세븐은 소속사를 통해 "다른 건 몰라도 어릴 때부터 가장 친했던 지드래곤이 첫 단독콘서트를 여는데 당연히 출연해야 한다고 생각한다"며 "한국에 돌아가는 대로 무대에서 부를 곡들을 정하고 연습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소속사 측 또한 "세븐이 오랜만에 국내 무대에 서는 것이라 어떤 무대를 선보일지 특별히 고심하고 있다"며 "그 동안 작업한 신곡 공개도 고려 중이다"고 밝혀 팬들의 기대감을 더욱 높이고 있다.

한편 현재 세븐은 미국에 머무르며 활동을 준비 중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