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도', 쌀 100가마니 수확..불우이웃에

김겨울 기자 / 입력 : 2009.10.20 14:30 / 조회 : 9321
image


MBC '무한도전'이 일 년 동안 수확한 쌀로 불우이웃돕기에 나선다.

'무한도전'의 한 제작진은 20일 "지난 15일 벼 수확을 했다. 아직 정산해보지 않았지만 1.5톤 정도 나왔다"며 "10㎏씩 한 가마니로 따지면 100가마니가 넘을 것"이라고 밝혔다.

이 제작진은 "한 해 동안 '무한도전'의 멤버들이 고생한 결실을 불우한 이웃들에게 직접 나눠드릴 예정"이라고 말했다.

이외에 1년 동안 땀 흘린 '무한도전'의 멤버들과 벼농사 프로젝트를 함께 한 일부 연예인에게는 기념으로 한 가마니씩 선물을 할 지 여부를 의논 중이라고 이 제작진은 밝혔다.

'무한도전'은 올 초 강화에 논을 분양받아 벼농사를 진행했다. 농사에 문외한인 이들은 동네 이장을 비롯한 지역 주민들에게 직접 자문을 구해가며 열심히 벼농사에 임했다.

한편 지난 2007년 12월 처음으로 달력을 판매한 수익금을 불우이웃돕기 성금으로 쓴 이후 봅슬레이 국가대표 팀을 돕고자 후드 티셔츠와 반팔 티셔츠, 모자 등을 캐릭터 상품으로 판매하기도 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