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수빈 "노출신 많아 복근 다시 만들고 있다"

김지연 기자 / 입력 : 2009.10.07 15:34 / 조회 : 4237
image
ⓒ송희진 기자


예능 프로그램에서 복근(?)을 공개해 화제를 모았던 탤런트 배수빈이 노출신이 너무 많아 복근을 다시 만들고 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배수빈은 7일 오후 서울 목동 SBS사옥 13층 공개홀에서 열린 SBS '천사의 유혹' 제작발표회에 참석, 이 같이 밝혔다.

배수빈은 "대본이 미리 나와 읽어봤는데 노출신이 하도 많아 복근을 다시 만들고 있다"며 멋쩍은 웃음을 지었다.

실제로 이날 공개된 '천사의 유혹' 포스터에서 배수빈은 상반신을 노출한 채 상대배우 이소연과 자극적인 포즈를 취하고 있다.

배수빈은 "좀 더 업그레이드된 악역을 보여드리기 위해 고민하고 있다"며 "'찬란한 유산' 때 김미숙 선배님의 연기를 보며 섬뜩했는데 잘 참고하고 있다. 제대로 이소연씨와 맞불을 질러보고 싶다"고 기대를 당부했다.

오는 12일 첫 방송되는 '천사의 유혹'은 자신의 집안을 몰락시킨 집안에 여자가 시집을 가 그 집안을 몰락시키고 이를 안 남자가 다시 복수한다는 내용으로 '복수 vs 복수'를 그릴 예정이다. 극중 배수빈은 아내가 복수를 위해 자신과 결혼했다는 사실을 안 뒤 성형수술을 통해 전혀 다른 인물로 돌아와 복수를 하는 안재성 역을 맡았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