원더걸스 선예, 7일 美MLB서 '강렬 시구'

길혜성 기자 / 입력 : 2009.09.07 09:42 / 조회 : 9069
  • 글자크기조절
image


5인조 걸그룹 원더걸스가 미국 메이저리그에서 마침내 시구를 했다.

원더걸스의 선예는 7일 새벽(이하 한국 시간) 메이저리거 추신수가 활약하고 있는 클리블랜드 인디언스 홈구장 프로그래스필드를 찾아, 원정 팀 미네소타 트윈스와의 경기 직전 마운드에 올라 시구를 했다.

선예는 이날 클리브랜드 인디언스 유니폼 상의 및 짧은 청바지를 입고, 왼쪽 다리를 힘차게 하늘로 올린 뒤 오버스로로 공을 뿌렸다.

선예를 포함한 원더걸스 멤버들은 이날 경기 시작 전, 추신수 선수 및 그의 팀 동료들을 만나 반갑게 인사도 나눴다. 또한 추신수와 '노바디' 춤도 함께 추는, 유쾌한 모습도 선보였다. 원더걸스는 이날 경기 전 팬 사인회 및 '노바디'를 부르며 짧은 공연도 펼쳤다.

원더걸스 소속사인 JYP엔터테인먼트의 실질적 수장인 박진영 역시 이날 원더걸스와 프로그래스필드를 방문, 추신수와 악수를 나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