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규리 "계약종료 적법" vs 코어 "다시 생각해보겠다더니"(종합)

길혜성 기자 / 입력 : 2009.08.13 15:29 / 조회 : 10091
image


남규리와 코어콘텐츠미디어 간의 갈등이 재심화 되고 있다.

남규리는 13일 오후 변호사를 통해 "남규리와 엠넷미디어 사이에 체결된 전속계약 관계가 유효, 적법하게 종료됐다"며 남규리와 구 지엠기획 사이에 체결된 전속계약에 따르면 계약기간은 2006년 2월 3일부터 2009년 2월 2일까지였다"고 주장했다.

이어 "지엠기획이 엠넷미디어로 흡수합병되면서, 지엠기획-남규리간 전속계약관계 역시 엠넷미디어에게 이전됐다"며 "엠넷미디어 역시 남규리에게 5년의 계약기간을 주장하거나 전속계약 자동연장 등을 요구한 사실이 없으며, 계약기간 3년이 종료되는 시점에 남규리에게 재계약을 제안하였을 뿐"이라고 밝혔다.

이와 관련, 남규리에 대한 전속권을 주장하고 있는 코어콘텐츠미디어측은 남규리와의 갈등이 불거졌을 당시인 지난 4월 "남규리를 포함, 김연지 이보람은 지난 2006년 2월 당시 GM기획(현 엠넷미디어)과 5년 전속 계약을 맺었다"고 밝혔다.

당시 코어콘텐츠미디어 따르면 이후 지엠기획이 현 엠넷미디어와 흡수 합병하는 과정에서, 씨야 멤버들은 원 계약서의 범위 내에서 엠넷미디어와 3년 전속 계약을 체결했다.

또한 남규리와 김연지 이보람은 지난 2006년 엠넷미디어와 새롭게 3년 전속 계약서를 쓸 당시, 자연스럽게 남게 되는 잔여 2년은 멤버들을 발탁한 김광수 이사와 일하기로 합의했다. 이에 따라 이보람과 김연지는 올 2월 엠넷미디어와 전속 계약이 끝난 후, 과거 지엠기획 대표 및 엠넷미디어에서 프로듀서를 맡았던 김광수 이사가 현재 대표를 맡고 있는 코어콘텐츠미디어로 소속사를 옮겨 4집 앨범 녹음 작업 중에 있었다.

남규리 측은 이날 입장 발표를 통해 최근 남규리가 코어콘텐츠미디어의 김광수 대표를 만난 것과 관련, "남규리가 김광수씨와 만난 것은 사실이나, 이는 복귀에 관한 문제를 논의하기 위해서가 아니었다"고 전했다. 또한 "남규리는 김광수씨를 만난 자리에서도 함께 일하기로 합의한 사실이 없으며, 위 만남 당시 한시적으로 씨야의 활동을 도와 달라는 김광수씨의 요청을 받은 것이 전부"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코어콘텐츠미디어 측은 이날 오전 "김광수 대표는 남규리가 먼저 연락해 와 씨야 컴백과 관련해 총 2번의 만남을 가졌다"고 밝혔다.

김 대표에 따르면 남규리 측의 연락으로 갖게 된 첫 번째 만남에서 김 대표는 "어른으로서 그 동안 미안했다. 이번 사건을 통해 나 또한 네 입장에서 다시 한 번 생각해 보게 됐다. 앞으로 네 입장을 보다 배려하고 이해할 테니 꼭 씨야로 돌아오라"는 뜻을 전했고 이에 남규리는 "다시 한 번 생각해 보겠다"며 일단 헤어졌다.

이날 만남에서 김광수 대표는 남규리에게 "연기자로서 앞으로 몇 십 년간 활동할 것을 생각한다면, 1-2년의 계약 기간은 그리 큰 문제가 아니다. 씨야의 맏언니로서 해야 할 도리와 의리를 생각해서 서로 조금씩 양보하자. 음악 외에는 뜻이 없는 씨야의 두 동생들 입장도 생각해달라"고 여러 번 당부했다.

2주 후 다시 갖게 된 만남에서 김광수 대표는 "계약기간 2년에 앨범 2장이 부담스럽다면, 앨범 1장도 괜찮다. 이도 부담스럽다면 미니 앨범도 괜찮고, 이마저도 힘들다면 디지털 싱글도 괜찮다. 씨야로 컴백해 동생들과 함께 하는 모습을 보인 뒤 자연스럽게 연기자로 활동을 전환하는 것이, 너를 위해서도 나머지 씨야 두 멤버들을 위해서도 좋은 모양새"라고 남규리를 설득했고, 남규리는 "그렇다면 디지털 싱글 하나만 내겠다"는 뜻을 밝혔다.

하지만 약 2주 뒤 남규리는 "못하겠다. 씨야로 컴백할 수 없다"는 뜻을 최종 전달해 왔다고 코어 측은 전했다.

김광수 대표는 "다시 남규리와 만남을 가지며 나는 서로간의 신뢰와 화해를 자리를 원했으나, 남규리는 제안과 협상을 반복할 뿐이었다. 함께 일했던 연예인이 아니라 협상 테이블에 나와 있는 변호사를 만나고 있는 기분이었다"고 밝혔다.

이어 "최대한 좋은 방향으로 사건을 마무리 짓기 위해 최선을 다했다. 이제는 할 만큼 했다"고 안타까운 심정을 전했다.

코어콘텐츠미디어 측은 남규리를 대신할 새 멤버를 오는 19일 공식 발표할 예정이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