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노윤호 아라, '맨땅에 헤딩' 첫 대본리딩

김겨울 기자 / 입력 : 2009.07.30 10:25 / 조회 : 7195
image


MBC 새 수목드라마 '맨땅에 헤딩'(극본 김솔지 김예지, 연출 박성수)에 출연하는 유노윤호, 아라, 이상윤 등이 첫 대본 연습을 무사히 마쳤다.

이들은 지난 25일 경기 일산 드림센터 6층 대본연습실에서 시작된 첫 대본연습에 참여했다. 일본에서 귀국하자마자 이곳을 찾은 유노윤호는 실제 촬영상황과 똑같이 감정을 실어 연기하는 자세가 돋보였다. 유노윤호는 김솔지 작가와 현해탄을 넘어 장장 6시간의 전화통화를 통해 자시의 캐릭터를 잡기 위해 철저히 분석했다고 밝혔다.

아라와 이윤지는 토씨하나 빠지지 않게 세심하게 주의를 기울였으며 이상윤 역시 캐릭터에 몰입하는 진지한 자세로 대본 연습에 임했다.

대본 연습을 마치고 박성수 PD는 "연기자들의 연기에서 진심어린 진정성을 볼 수 있었다”고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한편 '맨땅에 헤딩'은 '혼' 후속으로 9월 9일 첫 방송을 한다.

image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