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동욱, 젠틀 이미지 벗고 '까칠 변호사' 변신

김지연 기자 / 입력 : 2009.06.10 06:59 / 조회 : 4923
  • 글자크기조절
image


까칠한 바람둥이 변호사로 변신한 탤런트 이동욱이 KBS 2TV 새 수목드라마 '파트너' 촬영 모습을 공개했다.

오는 24일 첫 방송되는 '파트너'에서 이동욱은 천재적인 자질과 탄탄한 배경을 갖췄으나 냉소적이고 속물적인 변호사 이태조를 연기한다.

최근 진행된 촬영에서 이동욱은 건방진 말투와 태도, 능글능글한 제스처로 뭇 여성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며 '나쁜 남자'의 전형을 보여줬다는 후문이다.

한편 '파트너'는 법정을 무대로 역전에 재역전을 거듭하는 변호사들의 총칼 없는 법정 활극을 그린 드라마로, MBC '내조의 여왕'으로 스타덤에 오른 최철호, 김현주 등이 출연한다.

image


image


image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