준코 "당신이랑 사귄 적 없는데요"

김정주 인턴기자 / 입력 : 2008.12.10 08:48 / 조회 : 25577
image
↑준코 미니홈피 캡처


붐이 방송에서 '미녀들의 수다'의 일본인 패널로 출연했던 사가와 준코와의 교제 사실을 밝히자 준코가 이를 부인하는 듯한 입장을 취해 궁금증을 낳고 있다.

붐은 10일 방송예정인 케이블채널 KBS JOY '오빠가 왔다'에 출연해 여자 연예인 3명과 교제했던 사실을 고백해 주위를 깜짝 놀라게 했다. 관계자에 따르면, 실명까지 공개하라는 출연진들의 성화에 결국 그 중 한 명인 준코와의 열애 사실을 털어놨다.

두 사람의 소식이 온라인상에서 엄청난 화제를 모으자 준코는 이날 자신의 미니홈피에 이를 부인하는 듯한 글을 남겼다.

준코는 미니홈피 메인화면에 "당신이랑 사귄 적이 없는데요"라는 글을 올렸다. "모르는 게 약이다. 이게 맞았나? 모르는 게 힘이다?"고 덧붙여 의혹을 증폭시켰다. 준코가 상대를 붐이라고 정확히 밝히지 않은 터라 네티즌들의 의심은 더해지고 있다. 또 바로 위에 적은 "대폭소 ㅋㅋㅋㅋ"라는 글 또한 무슨 의미인지 알 수 없다는 반응이다.

한편 붐과 준코는 현재 포털사이트의 검색어 상위권을 차지할 만큼 관심을 끌고 있으며 이들의 미니홈피에도 수 천 명이 넘는 방문자가 다녀갔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