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혜교 "'그사세' 출연은 '풀하우스'때의 약속"

최문정 기자 / 입력 : 2008.10.20 15:38 / 조회 : 11491
image
배우 송혜교 ⓒ홍봉진 기자


송혜교가 KBS 2TV '그들이 사는 세상'의 출연이 '풀하우스'의 인연의 연장선에 있음을 밝혔다.

송혜교는 20일 오후 2시 서울 강남 JW 메리어트 호텔 5층 그랜드볼룸에서 진행된 '그들이 사는 세상'(연출 표민수,김규태·극본 노희경) 제작발표회에 참여해 "'그들이 사는 세상' 출연은 '풀하우스' 끝나고 얘기됐던 것이다"고 말했다.

송혜교는 '그들이 사는 세상'의 연출을 맡은 표민수 PD와 과거 '풀하우스'로 함께 했다. 오랜만의 안방극장 복귀에 '풀하우스' PD와 다시금 만났음에 관심이 모이기도 했다.

송혜교는 "개인적으로 표민수 PD와 노희경 작가의 팬이다. 노희경 작가의 작품을 어렸을 때부터 하고 싶었다"고 밝혔다.

이어 "'풀하우스'의 경우도 표민수 PD가 작품을 한다고 하기에 만들어진다는 소식을 들었을 때 이미 한다고 결정한 후 시놉시스가 나왔다"며 "PD님을 사랑하고 너무 좋아해서 믿음도 강하다"고 말했다.

송혜교는 또 "'풀하우스' 끝나고 표민수 PD와 사석에서 만난 자리서 노희경 작가 함께 하는 작품을 꼭 하고 싶다는 얘기를 했었다. PD님도 꼭 함께 하자며 연락하겠다고 하셨다"고 밝혔다.

송혜교는 "'그들이 사는 세상'의 제작 소식을 듣고 너무 반가웠다. 표민수 PD님께 연락했더니 PD님도 연락하려고 하셨던 참이라고 하시더라"며 "너무 반갑게 함께 하게 됐다"고 말했다.

이어 "'그들이 사는 세상'의 출연은 '풀하우스' 때의 약속"이라며 "PD님과 나 모두 당시의 약속을 지킨 것이다"고 덧붙였다.

한편 '그들이 사는 세상'은 드라마국 사람들의 사랑과 삶을 통해 인간관계 속 다양한 이야기들을 그릴 예정이다.

'그들이 사는 세상'은 '연애결혼'의 후속으로 방송되며 21일 특집 방송으로 시작, 27일 첫 회 방영으로 본격적인 막을 올린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