강성연, '캐스팅논란' SBS '타짜' 정마담 낙점

김지연 기자 / 입력 : 2008.07.21 16:31
image


최근 '타짜' 정마담 역을 놓고 배우 성현아와 강성연이 캐스팅 논란을 빚은 가운데 결국 강성연이 이 역할을 연기할 배우로 최종 낙점됐다.

'타짜'의 한 제작관계자는 21일 스타뉴스와 전화통화를 갖고 "'타짜'의 정마담 역을 강성연 씨가 연기하기로 최종 결론났다"고 밝혔다.

그동안 SBS 드라마 '타짜'는 당초 성현아가 정마담 역에 내정된 상태였지만, '타짜'의 외주 제작사이자 강성연의 소속사이기도 한 올리브9이 강성연을 정마담 역을 맡을 배우로 새롭게 내세우면서 갈등을 빚었다.

이에 결국 강성연이 '타짜'의 정마담을 연기할 배우로 결정됐다.

또 다른 '타짜'의 제작 관계자는 "여러 가지 상황이 맞물려 있었다. 다 고려한 끝에 강성연씨로 결정됐다"고 밝혔다.

한편 '타짜'(극본 야설록·연출 강신효)는 장혁 김갑수 김민준 한예슬 손현주 등 주요 배역에 대한 캐스팅을 완료, '식객' 후속으로 9월부터 방영된다.

이에 '타짜' 출연진 및 제작진은 오는 25일 티저 예고편과 타이틀 촬영을 가질 예정이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