설운도 "나 닮아 아들도 인기 높아"

최솔미 기자 / 입력 : 2008.04.18 11:18 / 조회 : 4914
image


가수 설운도가 연예계 정식 데뷔를 앞둔 아들 이승현에 대한 남다른 부정을 과시해 눈길을 끌었다.

설운도는 최근 진행된 SBS '도전 1000곡 한소절 노래방' 녹화에 출연해 '아들의 인기가 대단하다'는 MC들의 말에 "아버지를 보면 알지 않느냐. 다 나를 닮아서 그런 것이다"라며 아들의 인기를 인정했다.

이에 MC 정형돈은 "아버지를 보니 팔방미남인 아들이 더 의아하다"고 재치 있게 응수해 스튜디오를 웃음바다로 만들었다.

지난해 말 매니지먼트사와 계약을 맺고 가수 데뷔를 준비 중인 이승현은 아버지의 피를 고스란히 물려받아 잘 생긴 외모와 출중한 노래 실력으로 방송 출연과 동시에 대중의 관심을 한몸에 받고 있다.

현재 이승현은 'U'라는 이름으로 가수 데뷔를 준비 중이다.

한편 이날 설운도는 '트로트 가수 특집'으로 꾸며진 무대에서 발라드와 최신 댄스곡을 완벽하게 소화해 좌중을 놀라게 했다. 이날 녹화분은 오는 20일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