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트맨 다크나이트', 故 히스 레저 분량 그대로 상영

전형화 기자 / 입력 : 2008.03.14 14:22 / 조회 : 13509
image


지난 1월 갑작스럽게 사망한 미국의 영화배우 히스 레저의 유작인 '배트맨 다크나이트'가 그의 촬영 분량을 조정하지 않고 그대로 상영하기로 결정했다.

캐나다 언론사 '캐네디언 프레스'는 14일 "13일 영화 관계자들이 '배트맨 다크나이트'의 사전 시사회를 한 결과 히스 레저 분량에 대한 편집을 하지 않기로 결정했다"고 보도했다.

히스 레저는 '배트맨 다크나이트'에서 악역인 조커로 출연했는데 그가 촬영 막바지에 사망하면서 CG 처리 및 대역 촬영 등 다양한 방법이 모색돼 왔다.

하지만 보도에 따르면 감독인 크리스포퍼 놀란이 "히스 레저와 그의 연기를 기리기 위해서라도 인위적인 방법은 사용하지 않는 게 좋다"고 주장해 히스 레저의 촬영분량이 그대로 영화에 담기게 됐다.

한편 최근 공개된 '배트맨 다크나이트' 포스터에는 히스 레저의 뒷모습이 담겨 있어 그의 팬들을 뭉클하게 만들고 있다.

image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