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동건-하지원, 한솥밥 먹나?

윤여수 기자 / 입력 : 2008.01.30 08:17 / 조회 : 4452
image


톱스타 장동건과 하지원이 한솥밥을 먹을 가능성이 커졌다.

이는 지난 28일 코스닥 공시에 따르면 장동건의 소속사인 스타엠의 최대주주인 홍의 대표와 하지원의 소속사 웰메이드 엔터테인먼트의 지주회사 웰메이드 인베스트먼트의 변종은 대표가 보유주식 및 경영권 양수도 계약을 맺음에 따라 제기되고 있다.

스타엠 최대주주인 홍 대표는 보유주식 214만3995주(발행주식 총수의 8.76%) 및 회사의 경영권을 변 대표에게 양도하는 계약을 지난 25일 체결했다.

홍 대표는 회사의 경영권은 물론 경영권에 종속되는 일체의 권리와 의무도 변 대표에게 양도했다.

이에 따라 장동건과 현빈 등이 소속된 스타엠과 하지원의 소속사 웰메이드 엔터테인머트의 합병 등에 대한 연예계의 관심이 치솟고 있다.

이 같은 가능성이 현실화한다면 또 하나의 거대 매니지먼트사가 탄생할 수도 있기 때문이다.

한편 장동건은 현재 뉴질랜드에서 할리우드 진출작 '런드리 워리어'를 촬영 중이며 하지원은 주연작 '바보'의 오는 2월28일 개봉을 앞두고 있다.

관련기사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