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정희, 美서 팝스타 데뷔 초읽기

김지연 기자 / 입력 : 2008.01.11 07:04 / 조회 : 7088
image
가수 임정희 ⓒ임성균 기자 tjdrbs23@


가수 임정희가 R&B 음악의 본고장 미국에서 데뷔 초읽기에 들어갔다.

임정희는 최근 '사랑에 미치면' '하늘아 바람아'의 연이은 활동으로 숨가쁘게 달려온 3집 활동을 마감하고 오는 12일 미국으로 출국한다.

성공적인 미국무대 데뷔와 빌보드 차트 진입을 위해 못다한 음반작업을 마무리하는 등 본격적인 준비에 들어갈 예정이다.

현재 임정희는 세계 최고의 힙합듀오 아웃캐스트와 음반 계약을 체결한 상태며, 당분간은 데뷔음반 작업에만 전념할 계획이다.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임정희가 다가온 미국 시장 데뷔에 굉장히 고무돼 있는 상태다. 조만간 좋은 소식을 전해올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특히 임정희는 지난 12월31일 가진 단독콘서트에서도 스스로 "새해 소망이 빌보드 1위"라고 밝히기도 했다. 그만큼 미국 활동에 본인도 거는 기대가 크다.

한편 임정희의 새 디지털싱글 '하늘아 바람아'는 차트 상위권에 랭크되는 등 큰 인기를 얻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