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정재, 전속계약 피소 첫 검찰출두

김경욱 기자 / 입력 : 2007.04.30 15:51 / 조회 : 1314
image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전속계약 문제를 둘러싸고 전 소속사인 팬텀엔터테인먼트로부터 피소된 배우 이정재가 30일 서울중앙지검에 첫 출두해 조사를 받고있다.

30일 이정재의 한 측근은 "이정재가 이날 오후 1시30분경 서울중앙지검에 출두해 조사를 받고 있다"고 밝혔다.

이정재의 전 소속사인 팬텀엔터테인먼트는 지난달 7일 '이정재가 전속계약을 위반했다'며 서울중앙지검에 고소했으며 "전속계약 위반에 따른 손해배상 청구소송 등도 함께 제기할 것"이라고 밝혔다.

양측의 갈등은 이정재가 지난 1월 영화 '비룡전'과 MBC 드라마 '에어시티'에 출연키로 하면서 불거져나왔다.

이정재측은 "전 소속사였던 플레이어엔터테인먼트로부터 지난해 말 받기로 했던 추가 계약금을 지급받지 못했다"면서 플레이어측에는 물론 이와 합병했던 팬텀측에 계약 해지를 통보하면서 갈등의 골이 깊어졌다.

팬텀측은 "이는 일방적인 계약 파기이며 플레이어측이 지급하기로 했다는 추가 계약금은 우리와는 아무런 상관이 없다"면서 법적 대응에 나섰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
google play app sto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