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독' 구혜선 국제3D페스티벌 홍보대사 위촉

머니투데이 안이슬 기자 / 입력 : 2012.11.30 08:34 / 조회 : 1870
image
ⓒ임성균 기자

배우 겸 감독 구혜선이 국제3D페스티벌 알리기에 나선다.

30일 오전 구혜선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에 따르면 구혜선은 오는 12월 6일과 7일 양일간 부산에서 열리는 국제3D페스티벌의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인터넷상에서 '얼짱'으로 먼저 얼굴을 알린 구혜선은 배우로 데뷔한 뒤 '요술' '복숭아 나무' '기억의 조각들' 등을 연출하며 감독으로도 활동하고 있다.

홍보대사로 위촉된 구혜선은 다음 달 6일 개막식에 참석해 팬사인회를 진행한다. 이날 오후에는 국내 우수 3D콘텐츠로 선정된 구혜선의 3D단편영화 '기억의 조각들'도 영화의 전당 시네마운틴 소극장에서 상영된다.

한편 국제3D페스티벌은 방송통신위원회와 부산광역시가 주최하는 3D콘텐츠 국제 행사로 3D 콘텐츠 시사 뿐 아니라 해외 연사들을 초청해 컨퍼런스를 개최하는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진행된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베스트클릭

더보기

아이돌

제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