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중기, 송지효에 "누나가 아니라 너" 기습뽀뽀

머니투데이 김현록 기자 / 입력 : 2010.10.24 18:22 / 조회 : 11211
image

송중기가 송지효에게 기습뽀뽀를 해 눈길을 끈다.

24일 오후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 '런닝맨'에서 송중기가 함께 출연한 송지효에게 기습 키스를 해 보던 이들을 긴장시켰다.

이날 출연진에게 주어진 1대8 대결 미션은 '지효의 심장을 뛰게 하라'. 각 멤버들은 송지효의 심박수를 130 이상으로 올릴 수 있는 각기 프러포즈를 준비해 도전에 나섰다.

이에 송중기는 "데뷔 때부터 지켜봤다. 이제 누나가 아니라 너라고 부르고 싶다"며 분위기를 잡은 뒤 "귓속말로 전할 말이 있다"며 다가가 송지효의 볼에 기습 뽀뽀를 감행했다.

송지효는 깜짝 놀랐지만 심박수는 117로 목표한 130을 넘기지 못했다. 그러나 송지효는 게임이 끝난 후 "진짜 설레긴 했다"며 묘한 여운을 남겼다.

  • 페이스북
  • 트위터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베스트클릭

더보기

아이돌

제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