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쥐', 뱀파이어가 된 신부의 위험한 사랑..화보 화제

머니투데이 전형화 기자 / 입력 : 2009.04.19 12:30 / 조회 : 9364
image

박찬욱 감독의 신작 '박쥐'의 주연배우 송강호와 김옥빈 패션화보가 온라인상에서 화제를 모으고 있다.

송강호와 김옥빈은 최근 패션 월간지 보그와 코스모폴리탄과의 화보 촬영에서 영화 속 이미지를 살려 색다른 모습을 표현했다. 순백의 드레스를 입은 김옥빈과 그녀를 목을 조르고 있는 신부 송강호, 엇갈린 시선으로 관 속에 누워있는 두 사람의 사진 속 모습은 영화에 대한 관심을 한층 고조시키고 있다.
image

스타 사진작가 조선희의 촬영으로 완성된 보그 화보는 뱀파이어가 된 신부의 위험한 사랑을 잘 표현했다는 후문. 반면 화제의 '박쥐' 포스터를 촬영한 박지혁 작가가 촬영한 코스모폴리탄 화보는 주인공의 욕망을 잘 드러내 눈길을 끈다.

할리우드에서 투자를 결정하는 등 제작부터 화제를 모은 '박쥐'는 오는 30일 관객과 만난다.
image
  • 페이스북
  • 트위터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베스트클릭

더보기

아이돌

제목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