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이웨이' 서우림 "참을 걸..왜 이혼 했나 싶어"[별별TV]

손민지 인턴기자 / 입력 : 2020.01.29 22:26 / 조회 : 436
image
/사진=TV조선 다큐프로그램 '인생다큐 마이웨이' 방송화면 캡쳐.


배우 서우림이 이혼에 대한 후회를 고백했다.

29일 오후 방송된 TV 조선 시사교양프로그램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는 연기경력 52년 차 배우 서우림의 파란만장 인생 이야기와 그녀의 고마운 인연들이 공개됐다.

이날 방송에서 서우림은 첫째 아들의 결혼식 사진을 보며 "자식들(두 아들) 생각하면 가슴 아프다"고 가슴 속 이야기를 꺼냈다. 그녀는 "작년에 전남편이 세상을 떴다"며 "자녀들이 대학교 다닐 때 이혼했다"고 고백했다.

그녀는 이어 "마음의 상처를 받았다. 이혼하고 제가 느낀 건데 부모로서 내가 참았어야 했는데 왜 이혼을 했나 싶다. 누구나 편안한 날만 있는 게 아니잖냐"며 지난날에 대한 회한을 전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