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승환, '불청외전-외불러' 합류..감미로운 음악 선물

윤상근 기자 / 입력 : 2020.01.28 08:57 / 조회 : 1286
image
/사진제공=안테나뮤직


가수 정승환이 한국 가요의 숨은 매력을 찾아 떠난다.

28일 안테나뮤직에 따르면 정승환은 이날 방송되는 SBS '불타는 청춘'의 2020년 특집 '불청외전-외불러'에 출연, 감미로운 음악을 선물한다.

'불청외전-외불러'는 '싱글송글 노래자랑', '보글짜글 청춘의 밥상', '불청 200회 기념 콘서트' 등 매년 기존 형식을 파괴하는 '불타는 청춘'의 특집 프로그램.

이날 방송에서 정승환은 에일리, 박준형 등과 함께 국적 불문, 시대 불문, 장르 및 장소 불문의 새로운 음악 여행으로 폭넓은 음악 스펙트럼을 선사할 예정이다.

이들은 한국 가요는 물론, 한국을 사랑하는 외국인 청춘들과 함께 한국 가요의 뿌리를 찾아 나선다. '그 노래' 속 '그 장소'에서 '그 가삿말'을 되뇌며 한국 가요의 맛과 멋을 느껴보는 오감만족 여행기가 될 전망.

한편 정승환은 지난 2019년 12월 '십이월 이십오일의 고백'을 발표하며 음악 활동을 이어가는 중이다. 특히 '십이월 이십오일의 고백'은 발매 당시 각종 음원 차트 정상을 차지한 것은 물론, 한 달이 지난 현재도 순위권에 이름을 올리며 큰 사랑을 받고 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윤상근|sgyoon@mt.co.kr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가요 담당 윤상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