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효진, 댓글 오해→"화 풀어요" 해명..논란 정리 [★FOCUS]

김미화 기자 / 입력 : 2020.01.23 20:49 / 조회 : 528
image
공효진 / 사진=스타뉴스


배우 공효진이 설 연휴를 앞두고 뜻밖의 논란에 휩싸였다. 팬이 SNS에 올린 과거 출연 드라마 게시글에 공효진이 "제발, 옛날 드라마 그만 소환해 주면 안될까요? 부탁할게요"라고 댓글을 달아 논란이 된 가운데, 공효진이 "그런 의도는 아니었는데, 상처 받은 분들께 미안해요"라고 직접 사과 하며 오해를 풀었다.

공효진은 23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그런 의도로 남긴 글이 아니였는데, 먼저 계정 소유주 분과 상처를 받은 많은 분들께 미안해요"라고 사과했다.

공효진은 "저에겐 작품 하나 하나, 그 작품들을 좋아해주시는 모든 분들까지 다 소중합니다"라며 "그저 너무 오래전 제 모자란 연기가 쑥스러웠어요. 다른 오해는 없었으면 합니다. 이제 그만 화 풀어요. 제발"이라고 설명했다. 공효진은 이 글과 함께 그룹 솔리드의 '이제 그만 화풀어요' 노래 영상을 게재했다.

공효진은 최근 한 팬이 KBS 2TV 월화드라마 '상두야 학교가자' 영상을 SNS에 올린 것을 보고 "제발. 옛날 드라마 그만 소환해 주시면 안 돼요? 부탁할게요"라는 댓글을 남겼다.

지난 2003년 자신이 출연했던 '상두야 학교가자' 영상이 게재되자 불편한 기색을 드러낸 것이다. 이에 영상을 올린 팬은 "공 배우님 그렇게 하겠습니다. 감사합니다"라고 답했다.

이후 공효진이 잘못 해석된 오해에 대해 사과하며 직접 이해를 부탁한 가운데, 이 게시글을 올렸던 공효진의 팬은 "본의 아니게 제 계정으로 많은 이슈가 되고, 서로 뜻하지 않은 일들이 부풀려져 확산되어 배우님께 큰 상처가 되지 않았나 싶어 속상하고 죄송하다"라며 "정말 오랜 팬이고, 진심으로 공효진 배우가 20년 뒤 40주년 되어 다시 대상 받는 그날까지 '쭉' 응원하겠다"라고 마음을 전했다.

당초 공효진의 댓글이 화제가 되자, 팬 활동에 대해 공효진이 이런 요구를 해도 되는 것인가를 두고 논란이 시작 됐다. 하지만 해당 팬이 이 같은 논란을 원치 않은 가운데, 공효진이 직접 오해에 대한 해명과 사과를 전하며 해프닝으로 정리 됐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김미화|letmein@mt.co.kr 트위터 페이스북

머니투데이 스타뉴스 김미화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