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F9 "후배들에게 인정받는 그룹 됐으면"

공미나 기자 / 입력 : 2020.01.22 09:42 / 조회 : 454
image
SF9 /사진제공=하퍼스 바자


그룹 SF9이 "후배들에게 인정받는 그룹이 되고 싶다"는 바람을 전했다.

22일 패션 매거진 하퍼스 바자는 최근 첫 정규앨범 'FIRST COLLECTION'(퍼스트 컬렉션) 발표하며 타이틀곡 '굿 가이(Good Guy)'로 음악방송에서 연이어 1위를 휩쓸고 있는 SF9의 화보를 공개했다.

지난 7일 촬영을 진행한 단체 화보에서 SF9은 카리스마, 섹시미, 댄디함 등 각자 개성에 맞는 콘셉트를 소화하며 다양한 모습을 선보였다.

촬영 이후 SF9과 관련된 아홉개의 키워드로 진행된 인터뷰에는 멤버들은 컴백 이틀 전의 마음, 첫 순간의 기억, 패션 스타일과 좋은 사람에 대한 이야기 등 멤버들의 솔직하고 간결한 답변을 내놓았다.

image
SF9 /사진제공=하퍼스 바자


먼저 지난해 종영한 MBC 드라마 '어쩌다 발견한 하루'를 통해 연기력을 인정 받은 로운에게 어떤 미래를 꿈꾸느냐고 묻자 "내적으로 단단한 사람이 되고 싶다. 단단하게 흔들리지 않고 사소한 것에서도 행복을 느낄 수 있는 김석우를 꿈꾼다"고 대답했다.

같은 질문에 멤버 영빈은 "후배에게 인정받는 그룹, 팬들이 믿고 보러 와주는 팀이 되었으면 한다", 휘영은 "결말을 알 수 없는 영화처럼 살고 싶다. 위기가 와도 기회를 만드는 삶이었으면 한다"고 답했다.

이어 찬희는 "당장 올 미래에는 행복하게 낮잠을 청하고 싶다", 인성은 "팬들과 오래도록 보고 싶다", 유태양은 "오늘, 지금 이 순간을 즐기고 싶다"고 말했다.

다원은 "거창한 미래보다도 내가 지금 행복하고 만족할 수 있는 삶. 그거면 충분하다", 재윤은 "SF9 아홉명 모두 하고 싶은 일을 하면서 열심히 살기를 바란다"라고 말했고, 주호는 "SF9이라는 음악적 장르를, 솔로가수 주호라는 장르를 만들고 싶다"고 미래에 대한 포부를 밝혔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