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불청' 김승진, 선글라스+마당 콘서트..리즈시절 소환

손민지 인턴기자 / 입력 : 2020.01.21 23:57 / 조회 : 410
image
/사진=SBS 예능프로그램 '불타는 청춘' 방송화면 캡쳐


'불타는 청춘'에서 가수 김승진이 리즈 시절의 감성을 되살려 자신의 히트곡들을 불렀다.

21일 오후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불타는 청춘'에서 가수 조진수와 김승진이 신년맞이 목포여행에서 마당콘서트를 열고 90년대의 감성을 소환했다.

이날 방송에서 조진수는 "(양)수경 누나랑 노래하려고 가져왔다"며 직접 챙겨온 블루투스 노래방 마이크를 꺼냈다. 마이크 음향 시범에 김승진과 이재영은 "이거 대박이다"라며 기대감을 높였다.

조진수는 비장한 눈빛으로 마이크를 들고 마당에 등장해 청춘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그는 양수경과 마루에 걸터앉아 어깨동무를 하고 양수경의 '당신은 어디 있나요'를 불렀다. 그는 "'불청'보면서 수경 누나랑 노래 같이 부르고 싶다고 엄청 생각했는데 오늘 그걸 이루게 된 거 같아 좋다"고 소감을 밝혔다.

노래가 끝난 후 김승진이 선글라스를 쓰고 마당에 나타나 환호를 받았다. 그는 직접 챙겨온 검은색 바지와 청재킷 등 무대의상을 입고 4집 앨범의 '유리창에 그린 안녕'을 부르기 시작했다.

비트에 맞춰 다리를 흔들며 전성기 시절의 무대를 재현하는 그의 모습에 이재영, 강경헌, 조하나 등 여성 멤버들은 소리를 지르며 반색했다. 김승진은 히트곡 '스잔'으로 미니 콘서트를 마무리했다. 밤에 울려 퍼진 발라드에 멤버들은 팔을 좌우로 흔들며 화답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