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걸어보고서' 정해인, 자체발광 여권사진..'프리패스상'

이건희 기자 / 입력 : 2020.01.20 14:00 / 조회 : 407
image
/사진제공=KBS 2TV


KBS 2TV 예능프로그램 '정해인의 걸어보고서'에서 정해인의 여권사진이 최초 공개된다.

오는 21일 오후 방송되는 '정해인의 걸어보고서' 최종회에서는 정해인-은종건-임현수의 마지막 목적지이자 최고의 버킷리스트 여행지인 '나이아가라 폭포' 방문기가 펼쳐진다.

이 가운데 정해인의 여권사진이 공개돼 시선을 사로잡는다. 이는 나이아가라 폭포 입성을 위해 캐나다 국경을 넘을 당시 정해인이 직접 공개한 것이다. 정해인의 여권사진은 그야말로 '여권사진 종결자'라는 말이 잘 어울리는 훤칠하게 넘긴 머리와 반듯하고 말끔한 이목구비가 국경을 프리패스할 기세였다. 실제로 은종건-임현수는 "같은 남자가 봐도 너무 잘생겼다"면서 감탄을 터뜨리는가 하면 "이건 불공평한 비주얼"이라고 질투했다는 후문이다.

한편 이날 방송에서는 정해인-은종건-임현수의 캐나다 입국심사 비하인드 스토리가 공개될 예정이다. 이중 막내 임현수는 본인인증이 불가능할 정도로 실물과 딴판인 여권사진 비주얼로, 입국 거부 위기에 놓였던 사연을 밝혔다고 해 궁금증을 높였다.

한편 '정해인의 걸어보고서'는 이날 오후 10시에 최종회가 방송되며, 28일에는 미 방영분과 하이라이트로 구성된 스페셜이 방송된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