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불시착' 손예진, 과거 스위스서 현빈과 만났다 "정말 은인" [별별TV]

이시연 인턴기자 / 입력 : 2020.01.18 22:22 / 조회 : 1004
image
/사진= tvN 주말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 방송 화면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 손예진이 과거 스위스 여행 중 우연히 현빈과 마주친 것을 기억해 냈다.

18일 오후 방송된 tvN 주말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에서 윤세리(손예진 분)는 리정혁(현빈 분)에게 "피아니스트가 꿈이었나, 피아노 전공한 것 같은데"라고 말을 건넸다.

이에 현빈은 "그렇다"고 말한 뒤 과거 즐겨 연주하던 곡을 치기 시작했다. 윤세리는 과거 스위스 여행 때 해변가에서 이 곡을 연주하던 동양 남자를 마주친 것을 기억해 냈다.

윤세리는 "당시 삶에 대한 의욕을 잃고 삶을 마감하려고 했지만 리정혁의 연주를 듣고 희망을 되찾았다"며 리정혁에게 "그때 정말 은인이었다"며 기뻐했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