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는형님' 배정남 "과거 최여진에 마음 있었다" 고백

김다솜 인턴기자 / 입력 : 2020.01.18 21:36 / 조회 : 593
image
/사진제공 = JTBC '아는형님' 방송캡쳐


배우 배정남이 모델 최여진을 좋아했었다고 밝혔다.

18일 오후 방송된 JTBC 예능프로그램 '아는형님'에서는 전학생으로 배정남과 최여진이 게스트로 출연했다.

이날 방송에서 배정남은 과거 최여진에게 마음이 있었다고 털어놨다. 배정남과 최여진은 같은 헬스장을 다니며 친해졌다고.

배정남은 "당시 나는 이제 모델 일을 막 시작하는 단계였고, 최여진은 톱모델이었다. 무척 친해지고 싶었다" 고 말했다. 이어 "같은 종의 강아지를 키우면서 서로 강아지를 돌봐주고 어머니도 안면이 있다"고 덧붙였다.

이를 들은 '아는 형님' 멤버들이 "혹시 최여진과 뭔가 핑크빛 기류가 느껴지나"라며 웃었다. 그러자 배정남은 구수한 사투리로 "뭐라카노. 그러면 안돼"라며 당황한 모습을 보였다.

또 '아는 형님' 멤버들이 조금이라도 마음이 있었냐 묻자 "조금?"이라 말하면서 휘말리는 모습을 보였다.

  • 트위터
  • 페이스북
  • 라인
  • 웨이보
  • 프린트
  • 이메일

최신뉴스

더보기

베스트클릭

더보기